Rabbit Hole

[su_slider source=”media: 12509,12511,12510,12508″ width=”1420″ height=”960″ title=”no” mousewheel=”no” autoplay=”3000″]

래빗홀, 말 그대로 토끼굴이다. 홍대 앞에는 이미 ‘토끼굴’이라는 바가 많은 뮤지션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태원 래빗홀은 사실 찾기 쉽지 않다. 그냥 지나쳐버리기 일쑤인, 이태원의 한 언덕에 위치해 있다. 주소가 있는데도 못 찾아가겠냐고 생각했다면 한번 찾아가보길 권한다. 처음 가는 사람들은 조금 찾기 힘들 수도 있다. 래빗홀을 처음 가게 된 계기는 이태원에서 우연히 마주친 밴드 칵스의 멤버 이현송과의 만남이다. 평소 베이스 음악 마니아임을 자처하는 그는 반갑게 인사를 나누자마자 바리오닉스의 플레이를 즐기러 가야 한다고 발걸음을 재촉했다. 주말에 이태원에서 드럼앤베이스를 즐길 수 있는 클럽이 있다고? 무작정 따라 들어간 래빗홀은 사실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었다. 클러버들이 자주 지나치는 이태원소방서 뒤편 골목에 위치해 있었던 것. 요즘 그 골목이 ‘핫’하다는 사실은 직접 확인해보기 바란다. 래빗홀은 정말 ‘래빗홀’다웠다. 좁은 계단을 지나야 하는 입구, 토끼 모양의 빨간 네온사인. 그리고 철저하게 노출된 벽과 바닥, 낮은 천고. 작지만 있을 건 다 있는 바와 스티커가 덕지덕지 붙어 있는 디제이 부스와 부스 뒤편에 위치한 VIP테이블까지. 당신이 무엇을 상상하든 ‘언더그라운드 클럽’의 이미지를 그대로 재현해놓았다. 그리고 정말 오랜만에 드럼앤베이스에 속옷이 흠뻑 젖도록 몸을 흔들었다. 래빗홀은 평소 다른 클럽에서 접하지 못하는 하드 스타일의 베이스 음악을 중심으로 다양한 언더그라운드 댄스 뮤직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 9월에는 오픈 이래 최고 매출을 달성하며, 베이스 음악 마니아들과 하드 스타일 파티 고어들에게 이미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래빗홀의 파티 프로그램은 앞으로 더욱 다양해질 예정이다. 래빗홀의 인스타그램을 팔로우하지 않았다면 지금 당장 하길 바란다. 손님이 상대적으로 적은 주말, 새벽에 사장님이 갑자기(물론 랜덤으로) 맥주를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인스타그램 이벤트가 진행된다. 시국도 흉흉한데 말랑말랑한 그루브가 지겹다면, 래빗홀로 가서 심장까지 울리게 하는 베이스 음악에 몸을 맡겨보도록.

 

OPEN-CLOSE_ 20:00-02:00(월~목요일) /
22:00 – 06:00(금~토요일) / (매주 일요일 휴무)
MENU_ 테킬라, 보드카 샷 5천원 / 보드카믹스,
맥주 6천원 / 다양한 칵테일 1만원
ADDRESS_ 서울시 용산구 이태원로 196
이태원119안전센터
TEL. 010-7678-2268
INSTAGRAM_ @itaewon_rabbit_hole

 

에디터 김태연

포토그래퍼 김윤식

 

COPYRIGHT

THEBLING.CO.KR 내 모든 콘텐츠의 소유는 미디어블링에 있으며 본 기사를 무단으로 사용할 경우 법적인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무분별한 사용으로 발생되는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6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