릭 제네스트, 세상을 떠나다

REST IN PEACE

‘좀비 보이’란 별명을 가진 캐나다 모델 릭 제네스트가 32세의 어린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2일(이하 현지시간) ET 캐나다 등에 따르면, 지난 1일 몬트리올 근처 그의 집 안에서 자살로 숨을 거뒀다고 전했다. 전신에 타투를 새긴 모델이자 퍼포머, 그리고 레이디 가가의 ‘Born This Way’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릭 제네스트의 죽음이 안타깝기만 하다. 릭 제네스트의 비보를 들은 레이디 가가는 트위터를 통해 “릭 제네스트의 죽음은 충격적이다. 우리는 정신 건강을 우선으로 두고, 문화를 변화시켜가야 한다”며 “만약 당신도 고통받고 있다면, 오늘 가족과 친구에게 전화하라. 우리는 서로를 구해야 한다”고 슬픔을 표했다.

 


어시스턴트 에디터 김소연(@myallmyeolkim) myeolkim@gmail.com

4 Comments

Sorry, the comment form is closed at this ti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