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 넥스트] 라메르마메종

“결국 움직이는 사람이 오래가더라고요.”

대학 동문으로 시작해, 현재까지 패션 디자이너의 길을 함께 가고 있는 김동완과 옥수현.

그들의 철학이 담긴 브랜드 ‘라메르마메종’과 나눈 이야기.

에디터 김환기(@velvet_keyboardevoke@mediabling.co.kr
Bling Film 조주연(@zozookikiki), 정지용(@zyonyou)

Cooperation 라메르마메종